Juventus clinched their ninth successive Serie A title
스포츠 츅규

세리에 A 한계 그이상에 도전!

전 세계가 유벤투스가 세리에A 9연패를 달성한 유벤투스코로나 바이러스도 피해가는 것 같습니다. 마우리치오 사리감독이 이끌고 있는 유벤투스 자체의 기록을 갱신 중입니다.

이날 호날두는 전반 추가 시간 프리킥 상황에서 미랄렘 퍄니치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반대편으로 낮게 깔아 연결한 패스를 오른발로 골을 성공시킵니다이후.

호날두는 후반 44분 페널티킥의 키커로 나섰으나 크로스바를 맞혀 ‘멀티 골’은 노혔지만 이번 시즌 리그 31골을 기록, 이날 베로나를 상대로 해트트릭을 폭발한 득점 선두 치로 임모빌레(라치오·34골)를 3골 차로

2년전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에서 유벤투스로 팀을 옮긴 호날두는 자신의 장기임에도 불구하고 프리킥이 득점으로 이어지는데 자신의 기록과 유벤투스이 역대 기록을 갱신해버리는데 이는 60년만에 새롭게 기록되면서 , 잔여경기를 생각한다면 신기록은 시간문제입니다.

이로써 유벤투스는 24승3무3패 승점 75점을 기록하며 리그 선두에 올라왔습니다. .레오나르도 보누치는 뉴스포털에서 “때론 감독의 지시를 해석하기 위해 고군분투했음에도 불구하고 이번 시즌은 가장 아름답고 어려운 타이틀이었다”며 소감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유벤투스 우승이란 상대팀의 자멸로 이라는 말을 할 정도록 유벤투스는 치열하게 경쟁하고 빛나는 기록을 다시 써내려가고 있습니다.